강진고을신문 : 강진원 군수, 쌀귀리 파종 농가 방문 격려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3년 12월 10일 일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 행정일반
2023-10-3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원 군수, 쌀귀리 파종 농가 방문 격려
전국 최대 쌀귀리 주산지 강진, 선구안으로 2008년부터 시작

보리 대비 소득 높아 동계 효자 작물 손꼽혀

쌀귀리 융복합산업 특구 지정 기점, 6차산업 획기적 변화 모색

 

강진원 강진군수는 지난 1027, 강진군 대구면 쌀귀리 파종 영농 현장을 찾아 격려했다. 이날, 강 군수가 찾은 대구면 청자로 남호마을 농가는 2008년부터 쌀귀리 농사를 시작해, 올해는 18ha 규모를 재배한다.

 

강진군은 전국 쌀귀리의 60% 이상을 생산하는 주산지로, 2023년에는 900ha 가량 재배되었지만, 2024년산은 전년보다 100많은 1를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강진은 군 전체가 쌀귀리 단일품목 재배로 겉귀리가 섞이지 않아 순도가 높고 식감이 좋아 품질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으며 재배 면적뿐 아니라, 질적인 면에서도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여기에 쌀귀리를 이용한 선식, 스무디, 고추장, , 빵과 과자 등 가공식품 등을 개발해, 고부가가치 사업으로 키워가는 중이다.

 

군은 올해 5,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쌀귀리 융복합산업 특구로 지정돼, 쌀귀리 특화 사업에 2027년까지 5년 동안 475억 원을 투입할 예정으로, 이를 통해 강진군은 쌀귀리의 획기적인 6차산업으로의 변화를 이뤄낸다는 각오다.

 

이보다 앞선 2022, 국비 30억 원 규모의 농촌융복합지구조성 농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쌀귀리 가공시설 구축과 홍보·가공·유통 분야 등을 다각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

 

이밖에 지난 6, 종합가공시설 구축과 함께 쌀귀리를 맛보고 체험할 수 있는 체험관광 프로그램 개발 운영 등 쌀귀리 사업을 다각화하기 위한 강진 쌀귀리 융복합사업단을 출범시켰다.

 

군은 올해, 군비를 투입해, 귀리 재배 농가에 쌀귀리 전용 파종기 구입비 15천만 원을 지원했으며, 내년에는 쓰러짐 피해 예방을 위해 쌀귀리 재배 전면적에 규산질비료(또는 칼슘) 구입비를 지원하는 등 앞으로 쌀귀리를 지역 특화작물로 집중 육성 역시 지속적으로 이어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는다는 방침이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강진군이 오늘날 쌀귀리 메카로 자리잡을 수 있었던 것은 변화에 능동으로 대처한 용기와 실천 덕분이었다겨울이 따뜻한 강진의 장점을 살려, 쌀귀리 메카의 명성을 이어가고, 쌀귀리 융복합산업 특구 지정을 기점으로 6차 산업으로의 대대적인 변화를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행정일반섹션 목록으로
2015년 강진군정 10대 성과
강진군의회, 올해 더 많이 ...
강진군, 찾아가는『현장민...
미등록 축산차량 단속 강화
강진군보건소, 제5회『치매...
다음기사 : 강진군의회, 강진군 청소년참여위원회와 간담회 (2023-10-31)
이전기사 : 강진군, 2024년 군정 운영 청사진 그린다 (2023-10-24)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독자기고) 최...
“(재)남미륵사 ...
강진에서 광주까...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