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강진 ‘불금불파’ 관광객 다시 북적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3년 12월 04일 월요일
뉴스홈 > 사회
2023-09-1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강진 ‘불금불파’ 관광객 다시 북적
병영면에서 재개장 · 외국인 등 서울에서도 찾아와

불고기, 하멜촌 맥주, EDM 디스코 한마당도

  

강진군이 지난 8일 올 하반기 불금불파’(불타는 금요일 불고기 파티)를 재개장한 가운데 관광객과 지역민들이 행사장을 찾아 여흥을 즐겼다. 강진군이 지난 5월 처음 선보인 불금불파는 맛의 1번지 강진 대표 먹거리인 병영 돼지불고기와 관광자원을 연결한 새로운 관광모델이다. 두 달간의 휴장 후 이번 하반기 재개장을 시작으로 오는 1028일까지 매주 금요일, 토요일 이틀간 열린다. 추석 연휴인 29일과 30일에는 휴장한다.

특히 하반기 첫 불금불파에는 서울과 광주 등에서 관광객들이 관광버스나 셔틀버스를 이용해 강진을 찾았으며 외국인 관광객도 100명 넘게 방문해 강진의 멋과 맛을 마음껏 누렸다. 군이 마련한 텐트촌에도 100명 넘게 자리를 잡아 이틀간의 여유를 즐겼으며, 문화예술마켓, 친환경 자전거 여행, 한골목이야기투어, SNS미션이벤트, 추억놀이터 등에도 체험객이 몰려들었다.

여행사를 통해 서울에서 온 미국인 관광객 스테이시 엘리시아씨는 간혹 한국 여행을 다니는데 이 곳은 먹거리와 볼거리가 많아 더욱 마음에 들었다.”함께 온 친구와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광주에서 지인과 불금불파에 온 회사원 A씨 역시 불맛이 기가 막힌 병영 연탄불고기 맛에 반했다.”면서 하멜촌 맥주도 독특하고 앞으로 몇 차례 더 올 것 같은 예감이 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장에는 새마을부녀회를 비롯해 할머니장터, 하멜촌커피, 농부장터 등도 마련돼 강진의 맛과 친절을 정성스레 전달했다. 공연행사로는 EDM DJ와 함께하는 불금불파가 금요일 오후 7시부터 8시까지 MZ세대의 취향을 저격했다. 지역 청년 예술인도 공연에 나서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공연존에서 활약했다.

특히 출연 배우 10명이 강진군민으로 이루어진 조선을 만난 시간, ‘조만간프로젝트, 병영상인 테마 마당극 장사의 신이 토요일 오후 6시부터 630분까지 진행돼 관광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불금불파를 즐기려면 버스 한바퀴 홈페이지(www.kumhoaround.com) 강진 불금불파로 검색해 예약하면 된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올 가을 불금불파로 지친 심신을 위로하고 힐링을 했으면 좋겠다.”지역에 활기를 불어넣는 데는 관광객 유치가 필수이고 축제와 관광을 함께 엮어 지역 상권까지 활성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이현숙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사회섹션 목록으로
청년들이 이끄는 강진군 미...
일본우수농업 연수단 1,2,3...
칠량면 어르신들 만수무강...
어르신들의 건강 농협이 앞...
전남생명과학고, 국제 학교...
다음기사 : 강진군 농민단체들, ‘벼 수매가 결정에 농민 참여 보장’ 촉구 (2023-09-12)
이전기사 : 고객과 함께한 20년 강진농협 파머스마켓 경품 페스티벌 대성황 (2023-09-0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독자기고) 최...
“(재)남미륵사 ...
강진에서 광주까...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