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웰빙 콩 특화단지 40ha 조성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1년 4월 13일 화요일
뉴스홈 > 사회 > 사회
2012-07-0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웰빙 콩 특화단지 40ha 조성
강진군청 공무원들 검정콩 특화마을 서리태 일제파종에 참여

서리태 일제파종에 참여한 강진군청 공무원들이 군동면 화방, 신기, 풍동 봉산, 벽송마을 5ha 검정콩 특화마을 단지에서 검정콩을 파종하고 있다.

 웰빙 콩 특화단지 40ha 조성

- 강진군청 공무원들 검정콩 특화마을 서리태 일제파종에 참여 -

 

강진군이 웰빙 콩 특화단지 조성에 나섰다. 콩 원료곡 판매위주의 단순소득 창출방식에서 과감히 탈피하여 메주, 된장 등 가공식품화로 고부가가치를 창출하기로 했다.

강진군은 사업비 9천만 원을 투입해 강진전통된장마을 중심으로 논10ha, 밭25ha, 검정콩 특화마을 5ha 등 총40ha의 웰빙 콩 특화단지를 조성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또, 콩 생산 과정 중 가장 높은 노동비중차지하고 있는 수확 및 탈곡작업을 기계화하기 위해 농가가 보유중인 크라스콤바인 2대를 콩 수확 및 탈곡이 가능하도록 개조비용을 지원해 ‘콩 농사는 힘이 든다’라는 인식을 점진적으로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검정콩 특화마을 조성사업은 최근 웰빙 열풍을 타고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 토종 검정콩인 서리태를 재배해 강진군 고소득 특화작물로 육성하기로 했다.

이에 강진군은 농촌진흥청 및 국내 검정콩 계약 재배 회사 등에 자문을 구해 강진지역의 서리태 최적 파종시기를 판단해, 적기에 서리태 종자를 무상으로 농가에 일제 공급했다.

강진군청 농산팀 관계자는 “한반도 평균기온이 계속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작물별 보급품종의 파종 시기가 많이 바뀌고 있는 추세를 감안 기후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서리태도 파종시기를 한달 정도 늦추어 생육기간을 짧게 해 생산량 증대를 통한 농업 경쟁력을 확보할 필요가 있음을 강조했다”

더불어 농촌일손돕기와 연계해 지난 22일 강진군청 공무원 28명이 서리태 일제파종에 참여했으며, 농가에 유휴지 및 자투리땅에 서리태를 파종할 것을 권유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웰빙 콩 특화단지 같은 소규모 토종농산물 생산 롤모델(Role Model)을 농업 분야별로 조성하고 효과 분석을 통해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며 “미맥위주의 관행농법에 길들여져 있는 농가에 새로운 소득원을 창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사회섹션 목록으로
“도덕성을 회복하여 밝은 ...
강진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
강진 성요셉여고 50주년 기...
저소득 모자가정 선진지 견...
강진농협, ‘제4회 농업인...
다음기사 : 강진 고려청자요지(사적 제68호) 발굴조사 실시 (2012-07-02)
이전기사 : 안재경 전남지방청장, 강진 녹색어머니회 격려 방문 (2012-07-02)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정관웅 칼럼니...
강진에서 광주까...
남미륵사의 숨겨...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