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제17회 강진 야생수제차 품평대회 시상식 개최··· 녹차 부문에 박성수씨 대상 차지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4년 7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2024-07-0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제17회 강진 야생수제차 품평대회 시상식 개최··· 녹차 부문에 박성수씨 대상 차지
“강진 전통 야생수제차의 산업화 표준을 찾아서”

지난 629, 강진차의 전통성을 이어가는 제17회 강진 야생수제차 품평대회 시상식이 관내 기관단체장과 차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강진읍아트홀 소공연장 2층에서 진행됐다. 시상식 진행에 앞서 당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강진차를 빚내준 모든 차인들과 다산선생, 초의선생, 혜장선사, 이한영 선생을 위한 헌다례 및 방문객들을 위한 무료차 시음 대회가 진행되었다. 이번에 심사된 제품들은 지난 523일부터 41점 중 선별 분류작업을 거친 제품들로 28일부터 품평과 심사가 진행됐다.

628일부터 아트홀 1층에서 진행된 녹차, 발효차 부문 품평대회가 진행됐고, 야외광장에서는 묵은 녹차에 다시 열을 가해 가져가는 녹차체험, 다산선생 정차만들기, 강진차를 이용한 녹차김밥, 강진군화 동백발효음료체험등 부스가 운영됐다.

41점이 출품된 대회 심사는 추민아 남부대학교 교수가 심사위원장, 강순형 전 가야박물관 관장, 김종철 하동차연구소 소장, 강지형 제주차연구소 박사, 서난경 한국차문화협회 전남지부장, 김은혜 보성녹차연구소 박사가 심사위원으로 나섰다.

추민아 심사위원장은 "올해는 작황이 좋지 못해 발효차가 맛과 향이 부족한 상태"라며 "강진차는 계속 발전하고 있고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춘 다양한 제다법 공부와 제품으로 생산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다만 차의 외형이나 찻잎의 향색은 어느 지역 못지 않게 우수하다는 평가를 남겼다. 심사는 지난달 281차 예비심사와 292차 본심사로 두차례로 나눠 외형, 색상, , , 우린잎의 상태를 점수화해 최종 수상작이 결정됐다.

300만원 상금이 주어지는 대상에는 녹차를 출품한 박성수(영암군 신북면)씨가 차지했다. 100만원 상금이 전달되는 최우수상 녹차는 이선애(해남군 해남읍), 발효차는 권정완(강진읍 보은로)씨가 각각 선정됐다. 이어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는 우수상은 녹차 김국자(강진읍 중앙로), 발효차 김민아(목포시 양을로)씨가 차지했고 장려상은 녹차 이홍열(강진읍 보은로), 발효차 신정숙(강진읍 서문길), 특별상에 녹차 박점자(강진읍 보은로), 발효차 윤춘영(강진읍 남포2)씨가 선정됐다. 장려상과 특별상은 각각 30만원 상금이 전달됐다.

강진 야생차 품평대회는 올해로 17주년을 맞이했다. 강진야생차품평대회추진위원회는 매년 6월 조선시대 작설차로 이어져온 강진차의 전통을 되살리고 우리차 애용 운동에 기여하기 위하여 많은 참가자들의 응모를 환영하며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김한얼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강진군도서관, 제4회 도서...
성전면, 웃음꽃 피는 풍물...
강진군 향토문화유산 제47...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10...
가배울 생협 회원 교육
다음기사 : 임영관 사진전시회 ··· 7월 28일까지 강진아트홀에서 개최 (2024-07-02)
이전기사 : 청우요 도자기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2024-06-1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고) 김종성 ...
기고) 김종성 "강...
김현태 수필 "할...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