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국회의원 문금주, "한우산업지원법 등 식량 안보 위해 법안처리 절실"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4년 7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 정치.행정 > 정치일반
2024-06-1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국회의원 문금주, "한우산업지원법 등 식량 안보 위해 법안처리 절실"

문금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고흥군·보성군·장흥군·강진군)14'지속가능한 한우산업을 위한 지원법안''농어업회의소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한우산업은 FTA로 인한 시장개방에 따른 자급률 저하와 지속적인 사료값 상승 등으로 생산기반이 심각하게 악화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FTA의 소고기 관세율 인하 정책에 따라 2026년부터는 미국산 소고기에 대한 관세가 폐지될 예정으로, 한우의 자급률은 더욱 저하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급격한 기후변화와 FTA에 따른 시장개방으로 농수축산업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농어업회의소 설치에 대한 필요성도 더욱 절실해지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농어민의 권익을 대변하는 농어업회의소가 이미 전국 27개 지자체에 설치되어 운영중에 있으나, 근거법이 없어 임의단체로 머물러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제21대 국회에서는 '지속가능한 한우산업을 위한 지원법안''농어업회의소법안'을 발의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지만, 윤석열 대통령의 거부권(재의요구권) 행사로 인해 모든 것이 물거품으로 돌아갔다.

이에, 문 의원은 농수축산업인의 안정적인 삶과 지속 가능한 영농환경 조성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지속가능한 한우산업을 위한 지원법안''농어업회의소법안'을 재발의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도 14()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식량 자급 문제는 식량 안보 문제로 이어지는 중요한 문제라며, 한우산업지원법에 대한 재입법을 암시하기도 하였다.

문 의원은 "지난 총선에서 농수축산업인의 안정적인 삶과 지속 가능한 영농환경을 조성하겠다고 국민께 약속했다."라며,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는 일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식량 안보를 위해서라도 '지속가능한 한우산업을 위한 지원법안''농어업회의소법안'을 민주당 당론으로 추진하여 반드시 관철시키겠다.”고 말했다.

(송하훈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정치일반섹션 목록으로
강광석 도의원 예비후보 ‘...
강진원 군수 예비후보 합동...
투자유치의 발군, 강진군
차봉근 강진군수 예비후보 ...
강진군의회 제258회 임시회...
다음기사 : 국회의원 문금주, “전남특별자치도 특별법 신속 통과로 지역 소멸위기 극복을" (2024-06-18)
이전기사 : 강진 민주당 군의원 제9대 후반기 새로운 의장 선출 (2024-06-1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고) 김종성 ...
기고) 김종성 "강...
김현태 수필 "할...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