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올래? 갈래! 강진 가 볼만한 곳 ‘목야청청’,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4년 6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2024-06-04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올래? 갈래! 강진 가 볼만한 곳 ‘목야청청’,
지역주민이 직접 만드는 우리 동네 핫플'

첫날 700여 명 방문으로 대박조짐

지난 530일 저녁, 강진읍 일대에서 개최된 목요일 밤의 청춘버스킹 - <목야청청>’에 예보없이 갑작스럽게 내린 비에도 불구하고 첫날 700여 명의 인파가 몰리며 대박을 예고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전라남도, 강진군이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 전라남도문화재단, 강진군소상공인연합회가 주관하는 국비 사업 ‘2024 문화가 있는 날 구석구석 문화배달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목야청청>은 홍대 버스킹 문화와 전주 가맥거리, 을지로 노가리 골목 거리문화를 강진형으로 재해석해, ‘차 없는 도로에서 음악, 낭만, 청춘이 가득한 여름밤을 즐긴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강진군소상공인연합회(회장 김동삼)에 따르면, 이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강진읍 내에서 아직 축제 등 행사가 개최되지 않은 장소를 대상으로 거리 면적 및 길이, 도로 경사, 거주인구는 물론, 유명 핫플(hot place)’의 조건인 이벤트 밀도(가게 입구 수/100m) 등을 조사해 강진읍 최초로 차 없는 음악 문화의 거리를 추진하기 위해 사전 조사에 신중에 신중을 기해 준비했다.

150미터 거리에 36개의 점포가 모여있는 강진읍 수협 일대 지역의 이벤트 밀도는 약 21포인트로 홍대 앞 피카소거리(34포인트)나 신사동 가로수길(36포인트)보다는 훨씬 낮지만, 군 단위에서 발굴하기 쉽지 않은 수치로, 강진읍 핫플로 자리매김할 가능성은 충분하다는 평가이다

사업 주체인 강진군소상공인연합회 한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행사지역 매출은 지난주 대비 평균 300%가량 증가했다첫날 하루 행사를 통해, 강진읍 전체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이벤트로 준비한 할인쿠폰 500매가 모두 소진되었고, 많은 인파로 인해 발걸음을 돌리거나 행사참여 이후 인근으로 자리를 옮기는 방문객들이 많아, 행사장 외부 매출에도 상당히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요즘 같은 불경기에 지역 상인들이 직접 국비 사업을 유치해, 자발적으로 지역을 위해 두 팔을 걷고 최선을 다해주셔서 감사드린다남은 기간동안 안전사고 없이 프로그램을 운영해 주시기 바라며, 우리 군에서는 또 다른 명소를 발굴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눈과 귀를 열어두겠다고 밝혔다

한편, <목야청청>은 한 주간 재정비 기간을 거쳐 613일부터 81일까지 매주 목요일 진행되며 8, 9, 10월에는 마지막 주 목요일 특별 기획공연과 함께 이어질 예정이다.

(이현숙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청자 문양 이렇게 새기는...
‘뮤지컬 넌센스’ 공연
다신(茶神)이 된 이한영 선...
김해인 시인, 새 시조집
내년에는 꼭 강진에 다녀가...
다음기사 : 주식회사 바림, 예술분야 초기창업 지원사업 선정 (2024-06-04)
이전기사 : 또 하나의 볼거리… 세월과 정성이 빚는 남미륵사 분재 (2024-05-2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정관웅 칼럼니...
김현태 수필 "할...
김현태 수필 '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