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고을신문 : 확 달라지는 강진읍 야간문화, ‘목야청청’ 시작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4년 6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 문화/예술
2024-05-2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확 달라지는 강진읍 야간문화, ‘목야청청’ 시작
목요일밤의 청춘 버스킹, 지역경제 견인한다

문화체육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 전라남도, 전남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24 문화가 있는 날구석구석 문화배달사업에 강진군소상공인연합회가 최종 선정돼 오는 30일부터 강진형 홍대거리 조성으로 불리는 새로운 음악문화도시 사업을 선보인다.

목요일 밤의 청춘 버스킹 목야청청이라는 명칭으로 진행되는 이 사업은 강진읍 일대에 차 없는 거리를 적용해 다양한 장르의 거리공연을 통해 문화를 통해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마련됐다.

강진군소상공인연합회는 거리의 배경음악을 목표로 라이브연주가 가능한 전국 거리공연자를 공모해 출연진을 꾸리는가 하면, 강진읍 20여 개 상가와 협의를 거쳐 영국의 펍 문화를 응용한 목야청청 에티켓을 홍보하는 등 새롭게 선보이는 야간문화의 완성도를 위한 막바지 준비에 한창이다.

공연은 강진군 수협 강진읍지점 일원에서 전국 공모로 뽑은 실력파 뮤지션들의 버스킹으로 진행되며, 공연을 볼 수 있는 목요일은 530, 613, 620, 627, 74, 711, 718, 725, 81, 829, 926, 1031일로 저녁 7시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강진군 관계자는 이 사업은 행사성 사업이 아닌 문화와 경제를 잇는 구조를 만들어 실험하는 사업이라며 성공 사례 마련을 통해 강진군이 점차 다른 골목으로 확장해 나가는 것이 목표이며 전남공공배달앱 먹깨비를 활용한 이벤트 등 행사 구역뿐 아니라 강진읍 전체 상가를 함께 활성화하기위해 관계부서와도 적극 협의중이라고 말했다.

이번 사업과 관련된 내용은 강진군청과 강진군소상공인연합회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강진청자축제 SNS 홍보단 ...
장안순 작가, 강진군에 한...
강진풍경, 예술작품으로 본...
자연을 디자인하다
김득환 성균관 청년유도회 ...
다음기사 : 또 하나의 볼거리… 세월과 정성이 빚는 남미륵사 분재 (2024-05-28)
이전기사 : “술·담배 안돼요!” 강진군보건소, 어린이 인형극 공연 (2024-05-2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정관웅 칼럼니...
김현태 수필 "할...
김현태 수필 '투...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